현대미포조선, 생산부지 추가 확보로 신성장동력 마련 - 부지난 해소 물류비 절감 등 실적개선 큰 기대



현대미포조선이 본사 바로 인근에 생산부지를 추가로 확보함으로써 부지난 해소는 물론 생산설비 집적화를 통한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삼을 수 있게 됐다.

현대미포조선은 최근 동구 방어동 현대중공업(주) 해양사업본부 부지 일부와 남구 황성동 용연공장 등 총 660,490㎡(약 20만坪) 규모의 생산부지를 매입했다.


그동안 본사의 좁은 부지 사정으로 인해 장생포, 온산, 모화 등 분산된 사외공장에 의존, 과도한 물류비와 생산성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어 왔다. 특히 본사와 가장 근접한 사외공장인 장생포공장이 내년 3월부터 철거공사에 들어갈 예정임에 따라 대체부지 마련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이에 이번 생산부지 추가확보는 본사의 만성적인 안벽 부족과 부지난 해소는 물론, 블록 대형화를 통한 생산성 제고와 물류개선 및 공장운영 효율화 등에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Posted by 뜨락 뜨락(Countrylife4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