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2,112억원 규모 LNG선 1척 수주


삼성중공업이 오세아니아지역 선사로부터 2,112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주에 이어 연달아 수주에 성공한 삼성중공업은 올해 LNG운반선 14척,  컨테이너선 13척, 유조선 및 셔틀탱커 15척, 특수선 3척 등 총 45척, 55억달러의 수주 실적을 기록 중이다.






Posted by 뜨락 뜨락(Countrylife4u)

삼성중공업, 2,100억원 규모 LNG선 수주 확정

- 年內 해외 LNG선사와 18만㎥급 LNG선 1척 건조 계약 체결 예정

- 올해 28척, 69억 달러 수주해 연간 수주목표 65억 달러 초과 달성

 

 

삼성중공업은 해외 LNG선사로부터 18만㎥급 LNG선 1척을 약 2,100억원에 수주하기로 합의했으며, 연내 건조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 초 65억 달러의 연간 수주목표를 수립했던 삼성중공업은 이번 수주를 포함해 유조선 8척, 셔틀탱커 7척, 컨테이너선 6척, LNG선 5척(LNG-FSRU 2척 포함), 부유식 원유생산설비(FPU) 1척, 부유식 LNG 생산설비(FLNG) 1척 등 총 28척, 69억 달러의 수주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연간 수주목표 65억 달러를 이미 초과 달성한 상황이었지만, 이에 만족하지 않고 연말에도 추가 수주를 위해 노력한 결과 유종의 미를 거두게 됐다"고 설명하였다.

 

삼성중공업은 이번에 수주한 LNG선을 포함해 올해 LNG선 3척, LNG-FSRU 2척, FLNG 1척 등 LNG 분야에서만 33억 달러를 수주하며 이 분야에서의 경쟁력을 시장에서 재확인하였다.

 

특히, 삼성중공업이 지난 6월 25억 달러에 수주한 코랄(Coral) FLNG는 단일 프로젝트 기준 올해 전세계에서 발주된 선박 및 해양플랜트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함. 또한, 코랄 FLNG 프로젝트 입찰 초기부터 원가와 계약구조 등 각종 리스크를 철저히 검증하고 대비해 왔으며, 수주 이후 설계 작업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적정 수익성 확보가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삼성중공업은 올해 2척의 소형 LNG선을 수주하며 LNG운반선 제품군을 다변화하였다. 삼성중공업이 지난 5월에 대한해운으로부터 수주한 소형LNG선 2척은 한국형화물창(KC-1)을 장착하며, 2척 중 1척은 LNG 급유 기능을 갖춘 LNG벙커링 겸용선으로 건조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삼성중공업은 KC-1 타입 LNG선에서 독보적인 건조 경험을 축적하게 된 것은 물론, 소형LNG선과 LNG벙커링선 시장에도 진출하는 일석이조 효과를 거두게 되었다.  


한편, 지난 9월에는 LNG-FSRU의 핵심설비인 재기화시스템을 독자 개발한 데 이어, 한달 뒤인 10월 이 재기화시스템을 장착한 LNG-FSRU를 수주하며 기술력을 입증 받았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친환경 에너지인 LNG 수요 증가에 힘입어 2030년까지 연평균 30척 규모의 LNG선 발주가 기대된다"면서 "지금까지 110척에 달하는 LNG선을 건조하면서 축적한 기술과 경험, 올해 LNG 분야에서 거둔 다양한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도 고부가가치 제품인 LNG선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Posted by 뜨락 뜨락(Countrylife4u)

Langh Tech delivers hybrid scrubbers and EGR water treatment systems to container vessels

 

Langh Tech delivers hybrid exhaust gas scrubbers and EGR water treatment systems to 2,150 TEU container vessels on order at Guangzhou Wenchong Shipyard.

Three container vessels on order for shipping companies Eimskip Island ehf and Royal Arctic Line A/S will be equipped with Langh Tech hybrid scrubber systems and water treatment systems for exhaust gas recirculation (EGR). The newbuildings are of a new energy-efficient design developed by Deltamarin, and will be built by the Guangzhou Wenchong Shipyard in China.


The in-line scrubbers are multi-inlet installations, where the main engine and auxiliary engines are connected to the same scrubber tower. In addition, the MAN Diesel & Turbo two-stroke main engines of the newbuildings are equipped with EGR systems. EGR is a method to reduce NOx emissions to meet Tier III requirements. In the EGR process approximately one third of the exhaust gas is washed with a scrubbing unit where particles are removed from the exhaust gas before it is recycled back into the engine. 


The process water used in the exhaust gas washing is continuously cleaned during EGR operation, which is where Langh Tech’s water treatment technology is applied. After being cleaned, the purified process water is fed back to the process circulation or sent overboard. Similar water treatment is also used for the process water of the SOx scrubber system. Langh Tech is the first company to combine water treatment technology for both SOx scrubber process water and EGR process water.


The Langh Tech water treatment technology is based on membrane filtration, through which the operational costs are kept low, and the amount of waste is compressed into only small amounts of dry sludge. Additionally, membrane filtration cleans the overboard discharge water far beyond MARPOL requirements.


EGR process water treatment has required long and thorough testing for MAN Diesel & Turbo, and in the end of 2016, Langh Tech received the approval from MAN Diesel & Turbo. The combined water treatment for EGR and SOx scrubber requires very good purified water quality to be fed back to the EGR. The combined water treatment system saves space onboard, and further, only one chemical compound, caustic soda (NaOH), is needed to tackle both NOx and SOx emissions. This eliminates the use of urea, which is needed when SCR technology is utilised for NOx removal.


– This is the first deal for Langh Tech for newbuildings from a Chinese shipyard. Many offers are pending and scrubber requests for newbuildings pour in, says Laura Langh-Lagerlöf, Commercial Director of Langh Tech. 


In addition to newbuildings, Langh Tech has several retrofit projects ongoing to be delivered and finished at the beginning of 2018. 



Posted by 뜨락 뜨락(Countrylife4u)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