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삼호중공업, 사내기능경기대회 통해 우수 기능인력 양성 및 품질 제고


- 용접과 도장, 취부, 전기공사 등 종목에서 140여 명 참가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윤문균 사장)이 우수 기능인력 양성과 품질 제고를 위해 사내기능경기대회를 개최했다. 31일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회사와 협력회사 직원 등 140여 명이 참가했다.



용접과 도장, 전기공사, 취부 등 총 5개 종목으로 진행됐으며, 선박 건조 과정에서 업무 수행 능력을 측정할 수 있는 현장성 있는 과제들이 제시됐다.


현대삼호중공업은 본선 경기 결과를 토대로 다음 주 중 심사위원들의 심사결과를 취합해 최종 입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대회 입상자에게는 상금과 상장을 주고, 최우수 입상자 2명에게는 국제기능올림픽 한국위원회 회장상도 수여된다.


이 회사의 윤문균 사장은 개회식에서 인사말을 통해 “시장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만든 제품의 품질과 기술력에서 경쟁사를 압도할 수 있어야 한다”며, “생산현장 기능인력이 갈고닦은 기량이야말로 회사의 경쟁력이자 미래를 열어가는 열쇠가 된다”고 대회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지난 2006년부터 사내기능경기대회를 개최해 왔으나 2014년 이래 어려운 경영환경으로 인해 중단해 왔다.



Posted by 뜨락 뜨락(Countrylife4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