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aritime Korea News

삼성중공업, LNG운반선 4척 추가 수주 ... 1주일새 3조원 계약 삼성중공업이 액화천연가스(LNG) 기술 경쟁력을 앞세워 고부가 친환경 선박으로 하반기 수주 랠리를 펼쳐가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버뮤다 지역 선사로부터 LNG운반선 4척을 총 9,713억원에 수주했다고 25일 공시를 통해 밝힘. LNG운반선 한 척당 가격은 2,428억원(2억 600만 달러)으로 2015년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 하였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18일, 2조원 규모의 셔틀탱커 7척 수주에 이어 이날 추가 수주에 성공하며, 한 주만에 3조원의 실적을 올림. 이로써 삼성중공업의 올해 조선 부문 누계 수주 실적이 2007년 조선업 슈퍼 사이클 때와 버금가는 수준인 112억 달러까지 늘었다. 특히,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이산화탄소 배출 규제 대응이 가능한 친환경 선박의 수주가 전체 수.. 더보기
현대중공업그룹, 2021년도 임원인사 단행 - 부사장 7명, 전무 13명 승진, 상무 55명 신규 선임 현대중공업그룹이 2021년도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달 12일 발표한 사장단 인사에 이은 후속 조치다. 이날 인사에서 현대중공업 한주석 전무 등 7명이 부사장으로, 현대오일뱅크 조휘준 상무 등 13명이 전무로 각각 승진했다. 또,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이경래 부장 등 55명이 상무로 신규 선임됐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예년보다 한 달가량 앞당겨 이뤄졌다”며, “임원인사를 조기에 마무리한 만큼, 변화하는 경영환경에 대비한 2022년도 사업계획 및 실행방안 수립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중공업그룹은 오는 11월 1일부로 상무보를 폐지, 임원 직급체계를 단순화 했다. ○ 현대중공업 • 부사장 : 한주석, 금석호 • 전무 : 임선묵, 강재호, 여용화, 이태진, 최 헌 • 상무(.. 더보기
현대미포조선, 스마트 전기추진선 본격 건조 현대미포조선(대표이사 신현대)이 다양한 정보통신기술이 융합된 스마트 전기추진 여객선을 본격 건조하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현대미포조선은 19일 울산 본사 선각1B공장에서 울산정보산업진흥원(UIPA)이 발주한 ICT(정보통신기술) 융합 스마트 전기추진 선박의 건조를 시작하는 강재절단(Steel Cutting)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선박은 울산시가 탈탄소 시대에 발맞춰 미래 조선산업 발전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함께 추진 중인 ‘ICT융합 스마트 전기추진 선박 건조 및 실증사업’에 따라 건조돼, 친환경 스마트 선박시장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울 것으로 보인다. 이날 강재절단식에는 송철호 울산광역시장, 구자록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련 기관 인사들과 함께 현대미포조선 .. 더보기
삼성중공업, 멤브레인형 액화수소 화물창 개발 삼성중공업이 대형 액화수소운반선 개발을 위한 독자 액화수소 화물창(저장탱크) 기술을 선점하며 수소경제시대에 선두경쟁을 본격화하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영국 선급인 로이드(Lloyd)社로부터 조선업계 최초로 '멤브레인형 액화수소 저장탱크 및 160,000㎥ 액화수소운반선 개념설계'에 대한 기본 인증(Approval In Principle)을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독자 개발한 멤브레인형 액화수소 화물창은 선체 내부에 단열공간을 만들어 영하 253℃로 액화된 수소를 안전하게 저장하는 기술로, 공간 활용도가 높아 별도의 독립형 화물창 보다 가격이 저렴하고 대형화하는 데 유리하다. 삼성중공업은 업계에서 가장 먼저 멤브레인형 액화수소 화물창을 순수 독자 기술로 개발함으로써 향후 수소 운반선 대형화 개발 .. 더보기
삼성중공업, 디지털 트윈 기술로 자율운항 시대 앞당긴다 삼성중공업은 영국 선급인 로이드(Lloyd)社로부터 'Digital Twin READY for SVESSEL CBM & S-Fugas' 기본 인증(Approval In Principle)을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다. 이번 인증은 삼성중공업이 스마트십 어플리케이션인 SVESSEL CBM(고장진단 시스템)과 S-Fugas(LNG 연료공급 시스템)이 디지털 트윈 기술을 적용할 준비가 완료 되었음을 의미 한다. 디지털 트윈은 현실 세계에 존재하는 물리적인 사물, 환경 등을 가상 공간에 동일하게 구현하는 기술로, 무인화(無人化)를 지향하는 자율운항 선박의 핵심 기술로 인식되고 있다. SVESSEL CBM은 가상공간에서 실제 선박에서 작동하는 주요 장비의 진동 및 전류 신호를 원격 모니터링해 상태를 진단하고 사전.. 더보기
삼성중공업, 2조원대 수주 ... 올해 수주 100억 달러 돌파 삼성중공업이 올해 누계 수주 100억 달러를 돌파하며, 한 차례 높인 연간 목표 91억 달러까지 초과 달성 하였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유라시아 지역 발주처와 셔틀탱커 7척에 대한 블록, 기자재 및 설계 공급계약을 총 17억 달러 (한화 2조 453억원)에 체결했다고 18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로써 삼성중공업은 올 한해 71척*, 103억 달러 (한화 약 11.6조원) 수주를 기록하며, 지난 5월 78억 달러에서 91억 달러로 한 차례 높인 연간 수주 목표를 13% 초과 달성하였다. *LNG운반선 13척, 컨테이너선 44척, 원유운반선(셔틀탱커 포함) 14척 특히, '조선부문 수주 100억 달러 돌파'는 조선업 수퍼 사이클의 정점 이였던 2007년, 126억 달러 수주에 이은 역대 두 번째로 조선업.. 더보기
삼성중공업, 세계최초 열전발전 탑재 LNG선 만든다 삼성중공업이 선박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최신 친환경 선박 기술들을 잇따라 선 보이며 기술 경쟁에서 우위를 보여 주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LG이노텍과 공동 연구를 통해 세계 최초로 선박용 열전발전(Thermo-electric Generator) 모듈 및 시스템 개발에 성공하고, 일본 NYK(엔와이케이)社와 실제 선박 적용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통해 삼성중공업은 오는 12월 NYK에 인도 예정인 174,000m³급 LNG운반선의 추진 엔진에 열전발전 시스템을 첫 적용하고, 실적(Track record)을 쌓아 적용 범위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열전발전 시스템은 열전반도체(Thermo-electric material)의 특성을 활용해 열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바꾸는.. 더보기
대한조선, 1,000TEU 컨테이너선 4척 수주 대한조선이 지난 10월 8일 국내 선사인 팬오션(Pan Ocean)으로 부터 1,000TEU 컨테이너선 4척(옵션 2척분 포함)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창립 이래 컨테이너선을 첫 수주한 대한조선은 이번 계약을 통해 소형 컨테이너 선박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최근 코로나 19 이후 침체된 경기가 다시 회복되면서 물동량이 증가한 동시에 해상 운임이 작년의 4배 가까지 치솟았다. 이에 컨테이너선 수요가 급격히 증가했으며, 당분간 컨테이너선 발주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대한조선이 이번에 수주한 1,000TEU급 컨테이너선은 길이 147.9m, 폭 23.3m, 깊이 11.3m 규모로 20ft 컨테이너 1,000개를 적재할 수 있는 선박이다. 계약된 선박은 2022년 6월 건조에 착수해 2023년 5월.. 더보기
현대미포조선, 국내 첫 LNG 추진 로로선 인도 (주)현대미포조선(대표 신현대)이 국내 최초로 액화천연가스(LNG)로 운항하는 로로(Roll-on & Roll-off)선을 인도해 친환경 선박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더욱 굳건히 하고 있다. 현대미포조선은 지난 8일 2만톤급 LNG 추진 로로선인 ‘파우스틴(FAUSTINE)’호를 룩셈부르크 ‘씨엘디엔(CldN)’사에 인도했다. 로로선은 승용차, 트럭 등 자체 구동력이 있는 화물은 물론, 컨테이너를 적재한 트레일러 등을 싣고 경사로(Ramp)를 통해 선적(Roll-On) 또는 하역(Roll-Off)할 수 있는 선박이다. 국내에서 건조된 첫 LNG 추진 로로선인 이 선박은 길이 217m, 너비 32.2m, 높이 27.3m의 제원을 갖췄으며, 모두 7개 층의 갑판(Car Deck)에 승용차 820여대와 트레일러 .. 더보기
대우조선해양, 해군 차기 잠수함구조함 강화도함 진수 해군과 방위사업청은 10월 7일 오후 거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차기 잠수함구조함(ASR-Ⅱ, 5,600톤급)인「강화도함」진수식을 거행했다. 현재 해군에서 운용 중인 잠수함구조함인 청해진함(ASR, 3,200톤급)과 함께 활약하게 될 차기 잠수함구조함인 강화도함은 2018년 건조계약이 체결된 이후 2020년 착공식과 기공식을 거쳐 이날 진수식을 갖게 되었다.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민홍철 국회 국방위원장을 주빈으로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성일 방위사업청 기반전력사업본부장,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대표이사, 변광용 거제시장 등 주요 내빈과 필수 인원만 참석했다. 진수식은 개식사와 국민의례 이어 사업경과 보고, 함명 선포, 대우조선해양 대표이사 기념사, 국방위원장 축사, 진.. 더보기